실시간 뉴스



밭일하다가 실종된 인도네시아 女, 5m 비단뱀 뱃속에서 발견


[아이뉴스24 김효진 기자] 인도네시아에서 실종된 여성이 길이 5m 그물무늬 비단뱀의 뱃속에서 발견됐다.

사진은 지난 2014년 5월 미 텍사스주에서 한 여성이 자택 욕실에서 발견한 길이 3.65m의 아프리카 비단뱀. 인도네시아 중부에서 길이 5m에 달하는 비단뱀이 파리다라는 이름의 여성을 통째로 삼켰으며, 그녀가 실종된 뒤 수색에 나선 마을 주민들이 여성이 갖고 있던 소지품 근처에서 비단뱀을 발견, 배를 갈라 그녀의 시신을 찾아냈다고 8일(현지시각) 외신들이 보도했다. <사진출처: 텔레그래프> 2024.06.09. [사진=뉴시스]

8일(현지시각) CBS 뉴스 등 외신들은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주 켈렘팡 남부 마을에서 길이 5m에 달하는 비단뱀이 주민 파리다(45)를 통째로 삼켰다고 보도했다.

이 여성은 지난 6일 남편에게 고추를 따서 팔겠다고 말한 후 집을 나섰다가 소식이 끊겼다. 아내의 행방이 묘연하자 남편은 다음날 마을 사람들과 숲속을 수색했다.

칼렘팡 마을 대표 수아르디 로지는 "파리다가 돌아오지 않자 사람들이 수색에 나섰고, 버려진 파리다의 소지품만을 발견했다"고 전했다.

수색을 계속한 결과 근처에서 배가 불룩한 비단뱀이 발견됐다. 뱀을 붙잡아서 배를 갈라 보니 파리다의 시신이 발견됐다. 당시 비단뱀의 배를 가르자마자 바로 파리다의 머리가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전문가들은 몸길이 5m의 이 뱀이 여성을 감싸 압박해 죽인 후 통째로 삼킨 것으로 추정했다. 뱀이 사람을 통째로 삼키는 일은 드물지만 인도네시아에서는 종종 발생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술라웨시 남동부 티낭게아 마을에 살던 한 농부가 8m 길이의 비단뱀에게 잡아먹혔고, 2022년에는 잠비주에서 한 여성이 비단뱀에게 잡아먹혀 사망했다.

또 2018년에는 동남 술라웨시주 무나 마을에서 7m 비단뱀의 뱃속에서 50대 여성의 시신이 발견되기도 했다.

/김효진 기자([email protected])








alert

댓글 쓰기 제목 밭일하다가 실종된 인도네시아 女, 5m 비단뱀 뱃속에서 발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