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일대,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업 최우수 등급 획득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경일대학교는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사업의 2021년 성과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A등급을 받아 최우수 공동 훈련센터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이 사업은 중소기업 재직자의 직업훈련 참여 확대와 전문 인력 육성, 산업계 주도의 지역별 직업 훈련 기반 조성 등을 위해 복수의 중소기업과 인적자원 개발 컨소시엄 협약을 구성한 기업 등에 공동 훈련을 위한 인프라와 비용 등을 지원한다.

경일대학교 전경 [사진=경일대학교]

경일대는 지난 2008년 공동 훈련센터로 선정돼 현재까지 약 4만여 명의 교육생을 배출하는 등 지역 자동차산업 분야를 대표하는 공동 훈련센터다.

특히,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서도 당초 사업 목표였던 535명을 웃도는 1천37명이 수료하며 지역 산업계 인력의 재교육과 역량강화 전문 교육기관으로 인정받았다.

권성근 산학협력단장(전자공학과 교수)은 "앞으로도 명실상부 지역의 전문 교육훈련기관으로서 지속적인 혁신과 서비스 품질 향상으로 지역산업의 직업 훈련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이창재 기자([email protected])







포토뉴스